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닫기
뉴스
ㆍ정치
ㆍ경제
ㆍ사회
ㆍ문화
ㆍ체육
ㆍ특집
경기평택TV
ㆍ동영상
최해영 토론방
ㆍ주간이슈
ㆍ이슈토론
공연/전시
ㆍ정치
ㆍ행정
ㆍ사회
ㆍ교육
ㆍ문화
ㆍ항만/경제
ㆍ기획
ㆍ우리동네
ㆍ카드뉴스
ㆍ사설
ㆍ기고
ㆍ수석교사와 함께
ㆍ이창언 교수의 갈...
박기철의 중국
ㆍ오늘의 중국
ㆍ중국이야기
ㆍ박기철의 세상보...
평택저널
ㆍ음악
ㆍ미술
ㆍ문학
ㆍ사진
ㆍ연극
ㆍ건축
ㆍ동영상
평택항
ㆍ행사정보
ㆍ시민단체
ㆍ문화공간
ㆍ통복시장
ㆍ요람기
ㆍ동호회
ㆍ이모저모
ㆍ건강
남북 한마당
평택정치
ㆍ국회
ㆍ평택시장
ㆍ경기도의회
ㆍ평택시의회
ㆍ이슈토론
동영상
커뮤니티
ㆍ독자게시판
ㆍ공지사항
ㆍ자유게시판
ㆍ지난호 pdf
ㆍ평택문화 안내
ㆍ기자 게시판
ㆍ설문조사

국가 중요무형문화재 평택농악보존회 조한숙 회장 “전통은 단순한 과거 아닌 현재의 삶이죠”

기사 등록 : 2019-10-07 13:36:00

박명호 samguri1@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평택농악 판제 이끄는 3대 상쇠

우리 삶 속 현재적 의미 찾으며

구성원들 화합·전통 계승 앞장

    

전통(傳統)은 마땅히 존중되어야 한다. 그러나 그것이 현재의 삶에 아무런 영향을 끼치지 못하는, 박제된 것이라면 사정이 달라진다.

 

사단법인 평택농악보존회 조한숙 회장(58). 그녀는 문화유산의 전통을 계승발전시키는 것은 물론 현재의 사람들에게 그것이 삶과 분리되어 있지 않다는 사실을 알리는데 앞장서고 있다.

 

그녀가 회장인 평택농악은 국내외로 만만치 않은 위상을 차지하고 있다. 국가 중요무형문화재 제11-2,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지정 등. 이러한 무형문화유산인 평택농악의 예술적 가치를 보존하는 데는 엄청난 중압감이 따를 수밖에 없다.

 

조 회장이 평택농악에 처음 발을 들여놓은 것은 1995. 작고한 인간문화재 이돌천 명인과 현 인간문화재 김용래 선생의 권유에 따른 것이다. 2009년에는 평택농악 상쇠 전수교육조교로 지정을 받았다. 특히 이돌천 명인의 직계 제자로 자라고 최은창 명인에서 완성된 상쇠로 1대 최은창 명인, 2대 이성호 전수교육조교의 뒤를 이어 현재 평택농악의 판제를 이끄는 3대 상쇠로 주목받고 있다.

 

조 회장은 전수교육조교로서 기예(技藝)를 보유한, 실기에만 능한 것이 아니다. ‘웃다리(천안평택) 풍물고사소리 분석연구’(2011)로 석사, ‘평택농악의 연희학적 연구’(2013)로 박사학위를 받는 등 국악학 박사로 학문적 이론에도 밝은 명실공히 평택농악 전문가다.

 

조 회장이 강조하는 것은 전통으로서 평택농악의 현재적 의미 찾기와 구성원의 화합이다. 조 회장은 우리 것은 무조건 다 좋다는 식으로는 전통으로서 평택농악이 올바로 계승될 수 없다면서 부단히 그것의 현재적 의미를 부여하고 우리 삶에 닿아 있음을 찾아야 한다고 말했다.